시작

내 손으로 직접 만든 작품!
너무 뿌듯한데 어떻게 할까?

메이커 워크숍에 참여했다.
내가 즐거웠던 이유는?

친구들과 작품을 같이 만들게 되었다.
나의 작업스타일은?

한 눈에 반할 만큼 멋진 물건을
보았을 때, 나의 반응은?

도구와 재료가 가득한 상점에서
내가 집어든 것은?

조립식 가구를 주문했다.
자, 이제 어떻게 할까?

나는 무엇이든 만드는 메이커!
작품을 통해 사람들에게 전하고 싶은 것은?

무언가를 즐겁게 만들었던 때를 떠올려보자. 가장 먼저 드는 생각은?

친구에게 전화가 왔다.
“너 그 망치 어디서 샀어?” 

새로운 주제의 메이커톤에
참여한 나를 칭찬한다면?

잔뜩 어질러진 메이커스페이스,
대청소를 앞둔 나는?

친구의 작업실에 처음 보는 장비가 있다. 괴물 같은 스펙을 자랑하는 최신형이라는데…

결과를 분석 중입니다.